'행복'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12.20 달팽산타가 드려요. 달콤한 크리스마스 이벤트!!!! (60)
  2. 2008.11.10 엽서발송을 준비하면서.. (36)
  3. 2008.10.30 감동, 출장후 달팽부자의 크리스마스 만찬 (17)

달팽산타가 드려요. 달콤한 크리스마스 이벤트!!!!

한국 갈때 여러분께 드리고픈 달콤한 선물을 준비했습니다.
가족과 다 함께, 혹은 친구와 함께 넉넉하게 즐기시라고 달콤한 녀석들을 대량(?)으로 준비했습니다.
다 달팽군이 고른 것들입니다. 특히 초코렛에 주목해 주세요.

두 분께 달콤함을 선사합니다.
원하시는 분들은 도전해주세요!






으로 4행시를 지어주세요.
가장 멋진 글을 선사해주신 두분께 달콤함을 보내드립니다.
댓글은 24일 오전까지 받습니다. 당첨자 발표는 24일 오후 5시 전후에 하겠습니다.

선물 소개합니다.
도우미 달팽산타 나와주세요.  

엄마가 헤이즐럿 초코렛을 골랐는데, 제가 코냑 초코렛을 골랐습니다. 민트 초코렛을 할까 고민도 해봤지만, 역시 특별한 걸 고르는 게 좋을 것 같아서요. 저도 얼른 어른이 되어서 술을 마셔봤으면 좋겠습니다.

주의사항은 18세 이상만 이 초코렛을 드셔 주세요.


달콤 패키지를 소개합니다.


TIM TAM 초코렛바 20개들이
TWININGS' 망고 & 딸기맛 차 (카페인 프리)
TRUFFES 코냑 초코렛
마시멜로 한봉지 (꼬치에 끼워서 구워서 드세요~ ♡)
SUGUS 우유맛 캐라멜

행복 패키지를 소개합니다.


TWININGS' 망고 & 딸기맛 차 (카페인 프리)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박하 막대 사탕 12개들이
TRUFFES 코냑 초코렛
마시멜로 한봉지 (꼬치에 끼워서 구워서 드세요~ ♡)
SUGUS 우유맛 캐라멜
M&M's 캐릭터 초코렛


많이 많이 참여해주세요!
Trackback 3 Comment 60
  1. 이전 댓글 더보기
  2. BlogIcon listen to music at school 2012.06.04 15:41 address edit & del reply

    은 친구와 함께 넉넉하게 즐기시라고 달

  3. BlogIcon dry cough remedy 2012.06.14 02:00 address edit & del reply

    해야할 일의 분량이 있으면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근보다 프로젝트성 일을 하는 걸 더 좋아한다.

  4. BlogIcon Passive income ideas 2012.06.17 21:09 address edit & del reply

    분량이 있으면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근

  5. BlogIcon Steel in Dubai 2012.06.18 16:33 address edit & del reply

    것 같아서요. 저도 얼른 어른이 되어서 술을 마셔

  6. BlogIcon free online dating 2012.06.18 16:40 address edit & del reply

    이 있으면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

  7. BlogIcon Mac Convert Wmv To Mp4 2012.06.20 16:03 address edit & del reply

    이 있으면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8. BlogIcon blogger 2012.06.24 19:11 address edit & del reply

    있으면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

  9. BlogIcon backyard landscape ideas 2012.06.28 14:45 address edit & del reply

    서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근보다

  10. BlogIcon sri lanka hotels 2012.06.28 23:01 address edit & del reply

    밤을 새서라도 한다. 정시 출

  11. BlogIcon medicament pour maigrir 2012.07.03 20:09 address edit & del reply

    I am not the same guy she is looking fo

  12. BlogIcon video slideshow maker 2012.07.08 16:16 address edit & del reply

    께, 혹은 친구와 함께 넉넉하게 즐기시라고 달콤한

  13. BlogIcon whirlpool washer parts 2012.07.09 22:15 address edit & del reply

    라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근보

  14. BlogIcon Loan SIte 2012.07.10 15:26 address edit & del reply

    거 같아요~ ^^;;;;성격이 애매한 편인건지...

  15. BlogIcon Extra Games And Bonuses 2012.07.21 15:16 address edit & del reply

    도 한다. 정시 출근, 정시 퇴근보

  16. BlogIcon tax planning guide 2012.07.26 17:58 address edit & del reply

    구와 함께 넉넉하게 즐기시라고

  17. BlogIcon drivers wanted 2012.07.27 19:34 address edit & del reply

    입장이기에 견습생이 들어오면 '내가 딱 저랬구

  18. BlogIcon oral b 3 d white 2012.08.04 22:37 address edit & del reply

    I am not the same guy she is looking for.. I am not gonna Korea.

  19. BlogIcon PoniLox 2012.08.07 16:35 address edit & del reply

    친구와 함께 넉넉하게 즐기시라고 달콤

  20. BlogIcon watch movies online for free without downloading 2012.11.15 22:49 address edit & del reply

    엄마가 헤이즐럿 초코렛을 골랐는데, 제가 코냑 초코렛을 골랐습니다. 민트 초코렛을 할까 고민도 해봤지만, 역시 특별한 걸 고르는 게 좋을 것 같아서요. 저도 얼른 어른이 되어서 술을 마셔봤으면 좋겠습니다.

  21. BlogIcon samedayessay.com 2013.03.28 05:20 address edit & del reply

    It is sad to note that up to now, women are still being abused. We should do something about this. We should be grateful for your efforts and I pray we will achieve something from this.

엽서발송을 준비하면서..

주말에는 좀 한가할 것 같아서 여유롭게 커피를 마시면서 여러분들께 엽서를 쓰겠다는 달콤한 상상에 행복해 하던 달팽엄마,
갑자기 사방에서 일복이 터지네요.

일단 달팽군이 지난주 금요일에야 가져다준 가정통신문에는 다음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하루에 한과목씩 중간고사를 본다는 통지가 있어서 부랴부랴 시험공부 계획을 함께 짜고 주말내내 공부하는 것을 도와줘야 했습니다. (ㅠ,ㅠ)
그리고 월요일 저녁비행기로 출장예정이 있어서 수요일에나 돌아옵니다. (ㅠ,ㅠ)
제일 대박은 번역알바가 또 들어왔네요. 장장 35장을 번역해야 하는데, 주말내내 10장도 채 못 끝내고 지금 이 시간까지 컴퓨터 앞에 앉아 있네요. (ㅠ,ㅠ)

그래도 전 행복한 사람이네요. 바쁘게 해야할 일이 있고, 일 주겠다고 찾아주는 사람도 있고, 엄마 힘들까봐 심부름도 잘하고, 옆에 앉아서 공부하며 함께 해주는 아들이 있어서요. (^-^) 엄살부리지 말고 열심히 해야겠습니다.

짬짬이 엽서를 써서 몇장은 내일 점심시간에 보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나머지는 출장 다녀와서 목요일쯤 보낼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기다리시는 동안 막간을 이용해 심심풀이 퀴즈를 내봅니다.  

엽서를 받으실 분들: 맑은 독백님, 키덜트맘님, 늘보맘님, 시골친척집님, 토마토새댁님, 아기콩님, 해피 아름드리님
                            레이님, 명이님, dotcat님, 니나브리사님, 김소녀님 (순서는 무작위입니다 ^^)  

저는 여행을 좋아해서 대학에 진학하면서부터 아르바이트를 무진장 해대면서 여행자금을 모아 여행을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63일간 유럽을 돌았고, 일본, 호주, 태국, 중국 등등 세어보니 제 나이수 정도의 나라는 돌아다녔네요. ^^ 처음엔 무식하면 용감하다고 젊은 혈기 하나만 가지고 여행을 떠났습니다. 여비가 넉넉치 않다보니 여행분위기를 낼 기념품 중에 가장 만만한 것이 엽서더군요. 여행하며 조금씩 모으다 보니 집에 엽서가 한꾸러미가 모였습니다. 그녀석들을 먼지가 뽀얗게 내려 앉아 있는 걸 보니 불쌍합니다. 그래서 생명력을 불어 넣어 여러분들께 보내는 겁니다. 우편함을 열었을때 고지서가 아닌 손으로 쓴 엽서를 발견하고 읽는 그 5분간의 행복을 드릴 수 있는 것만으로도 전 만족합니다. ^^ 다른 하늘 아래서 엽서를 쓰는 시간동안 여러분을 생각했던 저를 기억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번역알바가 들어오기 전 마음이 좀 한가하던 그 때 엽서꾸러미를 마주하고 앉아서 한참을 고민했습니다. 주소 댓글을 달아주신 12분의 이미지를 떠올려 보면서 어떤 엽서를 보내는 게 좋을까 하고 생각해 봤답니다. 여러분들이 각자 블로그에 올리신 글들, 제 포스팅에 달아주신 댓글들에서 이미지를 떠올려 봤습니다. 그리고 받으실때 좋아하실만한 사진들을 골라봤습니다. 얼마나 제 예감이 맞을지는 모르겠지만 마음을 담았으니 기쁘게 받아주세요. ^^♡

고르고 고른 12장의 엽서입니다. 어떤 게 여러분껀지 맞춰보세요. 여러분은 제게 어떤 이미지일까요? ㅋㅋㅋ
  

여러분 덕분에 간만에 손으로 엽서를 쓰고, 우체국에서 우표를 사고, 우체통에 엽서를 집어 넣는 순간의 행복을 만끽하게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가끔 엽서를 띄우는 여유를 잊지 않고 살고 싶습니다. ^^



오늘 저의 피곤함을 잊게 해주는 두 가지입니다. 민트를 탄 베트남 드립커피와 달팽군. ^^
점심 먹을때 달팽군 말리느라 혼났습니다. 왕자병 달팽군, 공부하다가 꾀가 나니 급 관심모드.
막간을 이용해 엽서를 쓰는 나에게 묻습니다.

달팽군: "엄마, 누가 일등이예요? 최우수상!"
나: "글쎄, 그런 거 없는데?"
달팽군: "누가 댓글 제일 많이 달았아요?"
나: "음... 안세봐서 모르겠당."
달팽군: "그래도 일등을 알려주세요."
나: "왜? 뭐하게? 그냥 재밌자구 하는거야."
달팽군: "일등은 특별히 내가 엽서를 써줄께요. 나 글씨도 잘쓰고, 한 장 다 채울 수 있어요. 저 학교에서 편지쓰는 법도 배웠잖아요."
나: (음... 친히 써주시겠다. 왕자병이 슬슬..^^) "글쎄다. 그럼 니가 반쓰고, 내가 반쓰자. 응?"
달팽군: "아니요, 내가 다 쓸 수 있어요."
나: "한번 생각해 보구. 그나저나 아저씨, 사회 문제집이나 계속 푸시지."

혹시 달팽군 친필엽서 받고 싶은 분, 계세요? 계시면 손들어주세요! ㅋㅋㅋ



Trackback 3 Comment 36
  1. BlogIcon 나스티워먼 2008.11.10 07:1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우왓 귀여워라 ㅋㅋㅋㅋㅋ
    달팽군의 친필엽서 ㅋㅋㅋ 받아보고 싶어요 킥킥킥..>ㅅ<

    아 제 엽서는 뭘까요 궁금궁금..+_+ +_+ 전혀 모르겠어요;ㅅ;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0 14:37 신고 address edit & del

      레이님 엽서는 유머러스한 그림요..ㅋㅋㅋ
      주말의 레이님을 상상하며 골라봤어요. 기대하세용...
      유럽에서 샀던 엽서인데 제가 아끼던거예요. ^^

  2. BlogIcon 인스마스터 2008.11.10 10:07 address edit & del reply

    너무 단란한 가족 풍경인걸요. 가족이 함께 하는 블로그...너무나도 따뜻한 풍경입니다^^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0 10:28 address edit & del reply

    ^^...
    친구님~!!!
    주말엔 밀린 숙제(?) 하시느라 고생하셨네요...
    그래도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니 미소가 절로 생기네요...
    제가 받아볼 엽서는 뭘까??? 상상중입니다...ㅎㅎ
    전 받기만 하고 사네요^^
    울 블로거들의 사랑과 정이 최고의 보약이네요
    행복한 한 주 보내시궁...출장 잘 다녀오세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0 14:40 신고 address edit & del

      점심시간에 우체국에 다녀왔습니다.
      우표를 넉넉히 사고, 일단 써놓은 5장을 우체통에 넣었습니다. ^^
      해피 아름드리님껀 조금 더 시간이 걸릴 것 같아요.
      오늘 뱅기 안에서 열심히 써서 돌아오는 공항 우체통에 넣는 것이 제 계획이랍니다.

      월요일이네요. 한 주 활기차게 시작하세요!
      홍콩은 갑자기 하루만에 가을이 찾아왔네요. 오늘은 쌀쌀한 날씨네요.
      한국은 더 춥겠죠..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0 16:26 address edit & del reply

    친필엽서라..정감있네요..비오는날 우체부 아저씨가 직접 가져다준 영화속 장면이 떠오르네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0:50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도 오래전에 봤던 이탈리아 영화가 생각나네요. 제목이 뭐였더라.. 우체부랑 관련된 거였는데..^^

  5. BlogIcon 아기콩 2008.11.10 23:2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요즘 바쁘시군요. 저도 주말에 엄청 바빠서 글쓸 엄두 못내다가 오늘 오후 늦게서야 다시 글 쓰기 시작하는데,,제 엽서는 왼쪽 상단 첫번째 아니면 하단 왼쪽에서 3번째? ㅎㅎ 즐거운 마음으로 기다리겠습니다.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0:57 신고 address edit & del

      이제 막 한숨 돌리고 기지개 펴고 있답니다. 요 며칠동안 정말 너무 블로그 하고 싶었어요.. ^^ 음... 엽서는 땡! 기다려서 확인해보세요.

  6. BlogIcon 돌이아빠 2008.11.10 23:5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친필 엽서라. 정말 정감있는 선물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가끔 느끼는 거지만 역시나 이런 자그마한 모습들 속에서 살맛나는 세상이구나~ 라는걸 느끼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0:58 신고 address edit & del

      더 좋은 걸 드리고 싶지만, 운송비땜시...^^;;;;
      가벼운 한장 엽서에 잠시나마 즐거워지셨으면 좋겠어요.

  7. BlogIcon 빨간여우 2008.11.11 15: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손수 쓰셨다니,, 그런걸 본지 아마 백만년은된 것 같네요...

    친필엽서라, 싸인까지 받아 놓아야하지 않을까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0:59 신고 address edit & del

      그쵸... 요새 손으로 쓴 엽서나 편지 받을 일이 별로 없죠? 우편함은 언제나 고지서와 전단지로 가득.. ㅠ,ㅠ 그나마 저는 간간히 엽서를 보내주는 친구가 있어요. ^^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2 11:31 address edit & del reply

    엽서는 물론 블로그 포스트에서 정겨움이 느껴집니다.

    디지털을 상징하는 온라인 블로그에서 아날로그를 상징하는 엽서라니...
    달팽가족님 덕분에 인터넷에서도 사람의 향기를 느낍니다.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1:01 신고 address edit & del

      제가 아날로그적인 사람이라서요..헤헤...
      그래도 요즘 블로그하면서 사람향기 나는 좋은 분들 많이 만나서 행복하답니다. ^^

  9. 2008.11.13 02:24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1:15 신고 address edit & del

      안 늦었어요~ ☆
      아직 쓰지 못한 엽서들이랑 이번주 내에 써서 보낼께요. ^^ 그나저나 저랑 고향이 같으신데요. 저희 부모님도 거기 사세요..ㅎㅎ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3 12:12 address edit & del reply

    퀴즈 맞추면 선물 있나요?;;;
    제껀 기모노(?) 입은(맨 밑줄 오른쪽에서 두번째)-
    글거 저 달팽군 친필 엽서 받고 싶어요
    혹시 이미 늦은건가요?;;
    제가 요며칠 컴하고 멀리 지내느라 이제서야 봤거등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1:17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도 지금 3일만에 블로그 들어왔어요..^^
      맞추면 선물드려야 하나요? ㅎㅎ
      첨에 다른 거에 썼는데, 따님들 드리면 좋아할 것 같아서 기모노 엽서도 넣어서 봉투에 넣어놨어요. 키덜트맘님만 특별히 2장 드릴꺼예요. ㅎㅎ

  11. BlogIcon 늘보엄마 2008.11.13 14:3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정신없는 날들을 보내고 문득 고개들어보니 달팽가족네가 떠오르네요
    그래서 한걸음에 달려와 밀린 게시물을 다 들여다봤어요
    그랬더니 원치않게도 키덜트맘을 졸졸 따라다니는 형상이 됐네요
    그래서 댓글 패스한 것도 많아요 헷;;
    거두절미하고 2번째줄 좌첫번째나 두번째요?ㅎㅎ
    달팽군 친필 엽서도 탐나지만 타임오버같군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1:20 신고 address edit & del

      와... 3일만에 들어오니 한참만에 온 것 같아요..ㅎㅎㅎ 달팽군 엽서.. 됩니다! ㅋㅋㅋ
      낼 달팽군 중간고사 끝나고, 달팽엄마도 한가해 지니 이번 주말에 써서 보내겠습니당.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0 15:19 address edit & del

      원하든, 원치 않든..
      한번쯤은 나 따라다녀도 괜찮지뭐~
      뺀날 내가 너 따라다니잖으~:)
      너 따라다니기 힘에 부친다오ㅋㅋ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21 01:02 신고 address edit & del

      투덕투덕 댈 친구가 있어서 부러운 두 분.. ^^

  12. BlogIcon Deborah 2008.11.13 17:0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이벤트에 참여 하신분들 축하드리고 선물 받으시는 분들 행복하시겠습니다.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01:20 신고 address edit & del

      드보라님~ 들려주셔서 감사해요...^^
      담엔 전도 드보라님 이벤트에 참여해야지..헤헷.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4 12:59 address edit & del reply

    아! 고맙습니다. 달팽님^^

    평범한 하루일상인데, 우체부아저씨 다녀가셨어요.
    그래서 오늘 니나의 하루가 더욱 반짝이는거 같아요!

    ^^히히히히히, 너무 업된 니나예요^0^ 냐하냐하.
    넘넘 감사해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4 14:22 신고 address edit & del

      와.. 벌써 도착했군요~
      니나님께는 스케치한 엽서를 보냈는데, 어떻게 보면 좀 심심한 그림이라...쩝... 여백의 美를 감상하세요. 헤헤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14 16:26 address edit & del

      아뇨아뇨! 딱 제 스탈인걸요?
      ^^ 저도 늘 스케치만 하는 사람이라 원래 스케치그림 좋아해요.히히히히 감사해요.달팽님
      행복만땅이길 제주에서도 기도해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5 09:29 신고 address edit & del

      좋아해주셔서 감사해요..^^
      앞으로도 계속 엽서를 보내며 사는 사람이 되고 싶어요...☆

  14. BlogIcon .cat 2008.11.14 21:36 address edit & del reply

    어쩌다보니 늦었네요;;;
    여튼 저는 딱 보이는 듯. 저기 고양이 아닌가요? :D

    저도 달팽군 엽서 받아보고싶은데 늦었을까요. 이히.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15 09:29 신고 address edit & del

      빙고~ ㅎㅎㅎ
      dotcat님이니까 고양이 사진...^^;;; 아,, 단순의 극치죠?

      달팽군 엽서, 접수 했습니당. ㅎㅎㅎ

  15.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23 09:56 address edit & del reply

    저는 뭘까요... ?
    아무리 봐도 모르겠심 ;ㅁ;ㅎㅎㅎㅎ

  16. BlogIcon 나스티워먼 2008.11.30 00:1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왕왕 달팽님 저 받았어요 드디어 받았어요 넘 감사해욤>ㅅ<
    해해해 트랙백 날릴게욥!!+_+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30 12:06 신고 address edit & del

      오~ 드뎌 우리 엽서가 미국땅에도 진출했군요..ㅎㅎㅎ
      보러 갑니당...ㄷㄷㄷㄷ

감동, 출장후 달팽부자의 크리스마스 만찬

작년 크리스마스 주중에 2박3일 예정으로 간 출장이 갑자기 4박5일로 변경되면서 크리스마스 이브 저녁 늦게나 홍콩으로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크리스마스 준비를 함께 하지 못해서 미안한 마음으로 집에 들어섰는데, 짜잔... 달팽군 부자가 준비해 놓은 멋진 저녁식사. 오~ 감동입니다. (달팽군은 아마 옆에서 방해만 했겠지만. ^^) 



와인 서빙까지  완벽한 남편의 서비스.


김이 모락모락 나는 스파게티랑 칠면조구이를 앞에 두고 있자니~ 군침이 도네요.


녹차면을 이용한 스파게티.


과일 샐러드.


먹음직스러운 칠면조까지~ 감동의 저녁이었었습니다.


요기서부터는 2년전 크리스마스 사진도 올려봅니다.
역시 칠면조 굽기는 남편 몫.


오밀조밀하게, 아기자기하게 꾸며놓은 우리 식탁. 따뜻한 분위기가 나지 않나요? ^^


처음 해본 칠면조 요리. 동화책에서 보면 따뜻한 촛불과 함께 크리스마스때 꼭 등장하는 칠면조 요리를 한번 직접 해보고 싶어서 도전해 봤답니다. (남편이..^^) 오븐을 이용해서 한참 고생해서 잘 읽혀 냈습니다. 거의 세네시간을 꼬박 구웠어요. 기름이 장난아니게 많이 빠지더라구요. 그래서 담백한 칠면조 구이 완성. ^^


샐러드랑 샴페인 처럼 생긴 스파클링 사과쥬스도 꺼내놓고~


짠~ 건배~
울 남편의 저 복잡 미묘한 표정은 힘들게 했으니 어서 먹자. 사진은 이제 그만 찍어~ ^^


진하고 달콤한 초코케잌으로 후식까지.. 행복한 우리 가족 저녁만찬.


요리 잘하는 남편이랑 살아서 행복해요.. ^-^
Trackback 0 Comment 17
  1.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0.31 14:29 address edit & del reply

    우와 정말 행복하시겠어요...
    전 음식을 전혀 못해서.. 와이프에게 뭘 해줄 수가 없네요 ㅠ.ㅠ
    내가 한 음식은 다 맛없다네요 ㅎㅎ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0.31 14:59 신고 address edit & del

      대신 사진을 너무 잘 찍으시잖아요 전 그게 너무 부러운데..:)

      요리 잘하는 남편
      사진 잘찍는 남편
      노래 잘하는 남편
      능력있는 남편
      아이와 잘 놀아주는 남편

      부인들은 이런 걸 바라지 않나 싶어요. 희망사항이 너무 거창한가요? 헤헤헷...

  2. BlogIcon 토댁 2008.11.01 08:5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요리는 잘 하지만 잘 해주지 않는 남푠이 넘 미워요.
    전 요리 잘 못해요.그래서 매번 빈잔을 듣공..흑흑흑..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01 11:56 신고 address edit & del

      주위에 보면 요리에 소질있는 남편분들이 많은가봐요.
      저도 요리에 서툴어서 남편이 보다가 답답하면 자기가 나서서 해줘요.
      밥해준다고 하고서 한 두어시간 기다리게 하면 지쳐서 자기가 해버려요. ㅋㅋㅋ

  3. BlogIcon 늘보엄마 2008.11.01 10:1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ㅎㅎㅎ 제가 2시간동안 발동동 굴러가며 준비한 식사보다 20분도 안걸려 대충 만드는 신랑 요리가 더 맛있다는거~
    하지만 달팽군아버님의 요리실력&셋팅실력에 비하면 명함도 못내밀겠는데요
    정말 행복한 성탄이었겠어요!!

    • BlogIcon 홍콩달팽맘 2008.11.01 11:57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는 인터넷에서 요리법 찾아서 봐가면서 꾸물꾸물하는데 우리 남편은 절대 남의 레시피 잘 안 봐요. 머리속에서 맛을 상상해서 쓱쓱 만들어 내는데, 절대미감이 아닐까 싶어요. ㅋㅋㅋ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08.11.01 15:11 address edit & del reply

    남편씨의 자상함에 감동 먹었습니다
    울 남편씨도 못지않게 자상하지만;;

  5. 우리 사유미 2009.11.13 18:51 address edit & del reply

    안녕하세요. ^^

    지금 미국음식 사진을 구하고 있는데
    사진 좀 소장하겠습니다. 죄송해요. ㅠㅜ

  6. BlogIcon heating display 2011.12.27 11:04 address edit & del reply

    This is my 1st comment here so I just wanted to give a quick shout out and tell you I truly enjoy reading your posts. Can you recommend any other blogs/websites/forums that cover the same subjects? Thank you!
    Do you have a spam issue on this blog; I also am a blogger, and I was curious about your situation; many of us have created some nice procedures and we are looking to exchange solutions with others, why not shoot me an e-mail if interested.
    Please let me know if you're looking for a article writer for your site.know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me (Michael Ling ) http://www.chinacateringequipment.com

  7. BlogIcon allstate insurance username and password 2012.03.27 16:09 address edit & del reply

    나는 이런 기사를 밝히기 위해서 내 자신의 새로운과 함께 훌륭한 기사입니다 확신 해요. 내 비즈니스가 정말 호기심이며, 불과 인쇄물을 만들어 모든 사람에 관한이됩니다 가능성이 원조. 덕분 그래서 쓰기까지 다음 나올 때까지 기다리는 것이 좋습니다.

  8. BlogIcon gradual auto insurance job opportunities florida 2012.03.30 15:08 address edit & del reply

    환상적인 석양과 함께 아무렴 그것의 간격으로 바위 일종의지도에서 나타났습니다. 당신이 흥미있는 주제를 밝히 감사합니다.

  9. BlogIcon shell out on the web allstate automatic insurance 2012.03.30 15:13 address edit & del reply

    출판 큰, 나는 내가 분명히 내 랩탑 또는 컴퓨터 주위에 귀하의 웹사이트를 표시 예약할 수 있도록 귀하의 웹사이트에 대해 배울 관심이 였읍니다. 나의 배우자와 나는오고 게시물에 대한 감시. 정말 감사

  10. BlogIcon Henry 2012.04.02 15:04 address edit & del reply

    한 역할을, 왼쪽 4 죽은 두 팀의 장남, 이성의 소

  11. BlogIcon poquer online 2012.08.17 00:28 address edit & del reply

    Eu encontrei este artigo muito interessante. Você tem outros sobre este tema? Também estou enviando-o ao meu amigo para desfrutar do seu estilo de escrita. Obrigado

  12. BlogIcon casino online 2012.08.22 06:33 address edit & del reply

    O bom eo ruim, então guysthink retas meninas pornográficos olhos isturn. Tem pornografia estrelas da atual administração recentemente traidores no extremo para ele.

  13. BlogIcon jaadlzn 2012.09.08 14:22 address edit & del reply

    socbbej

prev 1 next